컨텐츠 바로가기

[뉴스딱] 수거량만 무려 19톤…'청어 새끼 집단 폐사' 미스터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남 창원시 마산만 바닷가에 청어 새끼가 집단으로 폐사하는 일이 발생해서 궁금증이 커지고 있습니다.

창원시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마산합포구 구산면에 있는 해양 드라마세트장 앞 바다에서 청어 새끼가 집단 폐사했다는 신고가 처음 접수됐습니다.

하루 뒤 마산합포구 진동면 도만항과 다구항, 다음날에는 해양누리공원 앞바다에서 집단 폐사한 청어 새끼들이 발견됐습니다.

창원시가 해양 오염과 악취 등을 막기 위해 수거작업을 했는데요, 그제(2일)까지 수거한 청어가 19톤에 달한다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