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단독] "이재명 · 정진상 공모"…'성남FC 의혹' 공소장에 적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성남FC 후원금 의혹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이, 어제(30일) 두산건설 전 대표 등을 제3자 뇌물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습니다. 이들의 공소장에는 이재명 민주당 대표와 정진상 당 대표 정무조정실장, 이 두 명과 공모했다는 내용이 적혀있었습니다.

박찬범 기자가 단독 보도합니다.

<기자>

검찰이 어제 두산건설 전 대표 A 씨를 불구속 상태로 재판에 넘기면서 적용한 것은 제3자 뇌물 공여 혐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