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씨엘, 공연 중 갑자기 남성 관객 난입해 포옹…경호팀은 뭐했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걸그룹 2NE1(투애니원) 출신 가수 씨엘(CL, 본명 이채린)이 공연 도중 무대에 난입하는 아찔한 소동이 발생했다.

씨엘은 지난 29일 서울 중앙대학교 축제 공연 무대에 올랐다가 관객 난입 소동극을 겪어야 했다.

씨엘이 공연하던 중 한 남성이 무대에 난입해 씨엘을 끌어안았고, 흥분을 주체하지 못한 채 무대 뒤에서 뛰어다니며 공연의 흐름을 방해하기도 했다.

갑작스러운 상황에도 씨엘은 침착하게 대응했다. 관객에게 마이크를 대주는 등 자연스럽게 함께 무대를 꾸몄다. 뒤늦게 제지를 당해 무대 아래로 내려온 이 관객이 “난입해서 미안해요. 사랑해요”라며 팬심을 호소하자, 손을 흔들어 화답 해주기도 했다. 씨엘의 노련한 대처 덕분에 공연은 큰 사고 없이 이어질 수 있었다.

이날 소동은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빠르게 확산했다. 자칫 예기치 못한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아찔한 상황에 팬들은 우려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 이 남성이 무대 위로 난입할 때까지 제대로 제지하지 않은 경호팀을 비난하는 목소리도 찾아볼 수 있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