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코로나19' 6차 대유행

[코로나19] 오후 9시 기준, 전국 2만7632명 확진...감소추세 이어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목요일 동시간대 기준 7월 초 이후 가장 적어

아주경제

당정, '해외입국자 코로나검사 면제' 논의 (영종도=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29일 영종도 인천국제공항 2터미널 코로나19 검사센터에 해외 입국자들이 검사를 기다리고 있다. 국민의힘과 정부는 이날 국회에서 당정 협의회를 열고 해외입국자에 대한 코로나19 검사 의무 면제 등 방역 완화책을 논의한다. 2022.9.29 hama@yna.co.kr/2022-09-29 14:00:12/ <저작권자 ⓒ 1980-2022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19 확진자 감소세가 이어지고 있다. 29일 오후 9시 기준 전국 신규 확진자는 2만7632명으로, 전날 동시간대 집계치(3만90명)보다 2458명 적은 수치다.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확진을 받은 사람은 총 2만7632명이다. 목요일 동시간대 기준 지난 7월 7일 1만8625명 이후 12주 만에 최저치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추가될 확진자를 감안해도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3만명 이하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

오후 9시까지 확진자는 수도권에서 1만4297명(51.7%), 비수도권에서 1만3335명(48.2%)으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경기 8017명, 서울 5794명, 인천 1735명, 경남 1525명, 경북 1452명, 대구 1413명, 충남 1110명, 강원 923명, 충북 947명, 전북 893명, 전남 813명, 대전 732명, 광주 640명, 부산 730명, 울산 486명, 세종 218명, 제주 204명 등이다.

정부는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확연한 감소세를 이어가면서 지난 26일부터 야외 공연장과 야구장 등에서 마스크를 벗고 관람하는 것을 허용했다. 코로나 지정병원 순차 해제, 요양병원 접촉 면회 허용 등 추가 방역 완화도 논의 중이다.

아주경제=이성휘 기자 noirciel@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