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5세대 이동통신

화웨이, 3세대 5G 솔루션으로 아시아·중동 시장 공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변휘 기자]

머니투데이

필리핀에 상업적으로 배치된 메타AAU/사진제공=화웨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화웨이는 3세대 5G 무선접속네트워크(RAN) 제품을 앞세워 중동·아시아 지역의 5G 네트워크 구축 시장을 공략한다고 29일 밝혔다.

화웨이 3세대 5G RAN 제품 시리즈의 최신 제품인 메타AAU(안테나와 본체 일체형 중계기)는 에너지 소비를 줄이고 네트워크 성능을 향상한 게 특징이다.

우선 화웨이는 필리핀에서 3.5GHz 메타AAU를 기반으로 이중대역 네트워크 구축을 지원한다. 이는 다운로드 및 업로드 속도를 35% 향상하고 커버리지 반경을 30% 확장했으며, 더 많은 사용자가 5G 네트워크에 접근할 수 있도록 했으며 평균 트래픽도 37% 증가시켰다.

화웨이는 또 사우디아라비아 자인 KSA와 함께 5G 주파수 집성 커버리지 확장을 위한 메타AAU 배포를 시작했다. 자인 KSA는 메타AAU를 통합해 커버리지와 용량을 확장하고, 네트워크 속도를 높이며, 더 많은 사용자에게 광범위한 서비스 혜택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압둘라흐만 하마드 알무파다 자인 KSA 최고기술책임자(CTO)는 "화웨이와의 협력은 사우디가 디지털 경제 허브로의 전환과 세계적인 수준의 5G 경험을 제공하기 위한 '사우디 비전 2030' 목표와도 부합한다"며 "메타AAU 도입을 통해 향상된 커버리지와 비즈니스, 전자상거래, 게임 등 다양한 산업에서 고객 경험을 크게 개선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리치 펭 화웨이 5G 제품 라인 사장은 "메타AAU는 화웨이의 3세대 대용량 다중 입출력장치 제품이자, 3세대 5G RAN 시리즈의 주요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화웨이는 중동, 아시아 지역과 국가들이 고성능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더 나은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도록 혁신적인 솔루션을 계속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변휘 기자 hynews@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