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5세대 이동통신

화웨이, 3세대 5G 기지국으로 중동·아시아 5G 시장 공략 강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자신문

화웨이가 필리핀에 구축한 메타AAU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화웨이가 고성능·고효율 3세대 '5G 무선접속네트워크(5G RAN)' 제품으로 중동, 아시아 지역 5G 상용화를 지원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화웨이 3세대 5G RAN 제품 시리즈 최신 제품이자 가장 진보된 모델인 '메타AAU'(안테나와 본체 일체형 중계기)는 성능과 최저전력 소비를 동시에 달성, 5.5G 네트워크로 진화를 위한 방향을 제시한다고 강조했다.

초대형 안테나 배열(ELAA) 아키텍처, 다중 채널 기술과 알고리즘을 도입해 이전 세대 AAU보다 안테나 배열 규모를 2배 향상했다. 에너지 소비를 줄이는 동시에 네트워크 성능을 향상시켜 이통사를 효과적으로 지원한다는 설명이다.

화웨이는 3.5㎓ 메타AAU를 필리핀에 공급했다. 다운로드와 업로드 속도를 35% 향상하고, 커버리지 반경을 30% 확장, 평균 트래픽 37%를 향상시켰다. 화웨이는 사우디아라비아 자인KSA와 협력해 '5G 주파수 집성(carrier aggregation)' 커버리지 확장을 위한 메타AAU 구축을 시작했다.

리치 펭 화웨이 5G 제품 라인 사장은 “중동, 아시아 지역과 국가들이 고성능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더 나은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도록 혁신적인 솔루션을 계속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박지성기자 jisung@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