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컴백' 크랙시, ‘UNDERCOVER’ 방송 최초 공개(뮤직뱅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걸그룹 크랙시(CRAXY)가 이제껏 본 적 없는 퍼포먼스로 컴백했다.

크랙시는 1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뮤직뱅크’에 출연해 세 번째 미니앨범 ‘WHO AM I (후 엠 아이)’의 타이틀곡 ‘UNDERCOVER (언더커버)’ 무대를 음악 방송 최초로 공개했다.

이날 크랙시는 타락 세계관의 포문을 여는 만큼 한층 더 강렬해진 비주얼과 스타일링으로 무대에 등장했다.

매일경제

‘뮤직뱅크’ 크랙시가 블록버스터급 컴백을 했다.사진=KBS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단번에 몰입도를 높인 크랙시는 주문을 외우는 듯한 신비한 감성의 후렴구로 강한 중독성을 유발하며 컴백을 알렸다.

크랙시는 한층 더 강력해진 퍼포먼스를 펼치며 ‘퍼포먼스 맛집’의 귀환을 알렸다. 특히 크랙시는 ‘UNDERCOVER’ 뮤직비디오 마지막 장면처럼 쇠사슬을 걸고 컴백 무대를 펼쳤다. ‘타락’ 콘셉트인 만큼 크랙시의 다크 카리스마가 폭발했고, 이제껏 본 적 없는 퍼포먼스의 신세계를 열며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지난 16일 세 번째 미니앨범 ‘WHO AM I’를 발매하며 돌아온 크랙시는 이제껏 본 적 없는 그로테스크한 콘셉트와 ‘타락’이란 테마를 통해 전작의 세계관을 한층 더 견고하게 다져가고 있다. 내 안의 또 다른 악과 맞서며 레전드로 기록될 강력한 퍼포먼스를 펼쳐내며, 한층 업그레이드된 음악적 성장을 증명한다.

타이틀곡 ‘UNDERCOVER’는 상대방에게 숨어들어 정복하겠다는 지배 욕망을 날카롭고 다크하게 그려낸 곡이다. 힙합 베이스의 날카로운 드럼 사운드와 다크한 보컬 패턴의 조합, 주문을 외우는 듯한 신비한 감성의 후렴구가 강한 중독성을 선사한다.

6개월 만에 세 번째 미니앨범으로 전격 컴백한 크랙시는 각종 음악 방송을 통해 ‘UNDERCOVER’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진주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