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뉴진스, 데뷔 첫 화보 "팬들과 친구같은 존재 되고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뉴진스. 사진|엘르


그룹 뉴진스가 데뷔 후 처음으로 패션 화보 촬영에 나섰다.

패션 매거진 ‘엘르’는 19일 샤넬 뷰티와 함께 한 뉴진스(민지, 하니, 다니엘, 해린, 혜인)의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 화보는 뉴진스의 자연스러운 매력을 포착한 ‘New Genes’와 청춘의 싱그러움을 담아낸 ‘New Sensation’이라는 두 가지 콘셉트로 진행됐다. 뉴진스는 두 가지 콘셉트를 자유자재로 넘나들며 마음껏 끼를 발산했다.

뉴진스는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를 통해 데뷔 앨범 ‘뉴 진스’ 활동에 대해 이야기했다. 민지는 “데뷔 전부터 음악방송을 제일 기대했다. 세 개의 타이틀곡 무대 모두 오랫동안 준비한 만큼 좋은 퍼포먼스를 선보인 것 같아 기쁘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다니엘은 “팬분들과 처음 만나는 자리라 엄청 긴장했는데, 막상 무대에 다 같이 오른 멤버들의 모습을 보니 너무 행복했다”라고 말했고, 해린은 “한 곡 안에서도 여러 가지 표정과 바이브가 필요한데 그 모든 것이 어떻게 하면 자연스럽게 이어질까 고민한다. 무대에서 보여 주고 싶은 것이 많다”라며 무대에 대한 욕심을 내비쳤다.

스타투데이

뉴진스. 사진|엘르


하니는 편하고 자유로운 분위기가 팀의 가장 큰 장점이라면서 “최근까지도 한국어 타이핑이 서툴렀는데, 그럴 때마다 멤버들이 친절하게 알려 주어서 고마웠다”라고 이야기했다. 혜인은 “서로 잘 챙겨 주고 많이 지켜봐 준다는 점이 제일 좋다. 가끔 힘들 때면 언니들이 먼저 알아채고 다가와 준다”라며 멤버들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내는 한편 “팬분들과 친구 같은 존재가 될 수 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뉴진스는 데뷔 앨범 '뉴 진스'와 타이틀곡 '어텐션'을 통해 음원차트 1위, 역대 걸그룹 데뷔 초동 1위 등 역대급 기록을 쏟아내고 있다.

[박세연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