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울에만 맨홀 62만 개…폭우에 침수되면 진짜 위험한 이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밤사이 중부지방에 집중호우가 쏟아지며 도시 곳곳에서 인명 피해와 재산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지하철역과 도로가 침수되고 맨홀 뚜껑이 수압을 이기지 못하고 들썩거리는 모습도 포착됐습니다.

하지만 이런 맨홀 뚜껑을 보면 당장 피해야 합니다. 그 이유와 안전한 대처법을 스브스뉴스에서 알아봤습니다.

기획 하현종 / 프로듀서 박수정 / 편집 조혜선 / 담당 인턴 김시원 / 연출 윤서영

(SBS 스브스뉴스)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