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중부지방 '물폭탄'‥곳곳 '아비규환'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밤사이 시청자분들이 호우 피해 상황을 촬영한 제보 영상을 많이 보내주셨는데요.

사회팀 이동경 기자와 함께 살펴보겠습니다.

이 기자, 시청자들이 어떤 장면들을 담아 보내주셨나요?

◀ 기자 ▶

네, 간밤에 시간당 최대 140mm의 기록적 폭우가 쏟아진 서울 강남과 경기 남부 일대는 그야말로 아비규환에 가까운 모습이었습니다.

그만큼 관련 제보 영상도 이 지역에 집중이 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