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1 (수)

이슈 트로트와 연예계

팬들 곁으로…송가인, 구두 벗고 '맨발 투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가수 송가인이 ‘맨발 투혼’을 펼쳤다.

송가인은 28일 대천해수욕장에서 열린 ‘2022 보령머드축제’에서 무대를 펼쳤다.

이날 송가인은 ‘한 많은 대동강’, ‘오늘같이 좋은 날’, ‘밤차에서’ 등을 불러 가창력을 뽐냈으며 트롯 메들리 무대도 선보였다.

특히 송가인은 트롯 메들리 무대를 꾸밀 때 구두를 벗고 맨발로 백사장을 가로질러 팬들 곁으로 다가가 노래하는 열정적인 모습을 보여줬다.

온라인상에 게재된 해당 무대 영상을 접한 여러 누리꾼들은 송가인의 ‘맨발 투혼’을 향한 찬사를 표하는 댓글을 남겼다.

송가인은 전국 투어 콘서트 ‘연가’를 진행 중이다. 30일 수원 컨벤션센터, 8월 6일 부산 벡스코, 13~14일 광주여대에서 투어를 이어간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