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세징야·이승우 등 '팀 K리그' 24명...13일 토트넘과 맞대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K리그 최고의 외국인 공격수 세징야와 득점 감각을 뽐내고 있는 이승우가 손흥민과 해리 케인 등 토트넘 선수들과 맞대결을 펼칩니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토트넘과의 친선 경기에 나설 '팀 K리그' 24명의 명단을 발표했습니다.

12개 구단에서 두 명씩 선발한 '팀 K리그'의 골키퍼는 김영광과 조현우가 맡았고, 미드필더로는 김대원과 양현준, 팔로세비치, 엄원상 등이 선발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