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홍혜걸 "연상 ♥여에스더, 예쁜 척 남사스럽다" 폭풍 디스(당나귀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하수정 기자] 3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는 한국 최초 의사 출신 의학전문기자이자 1,000억 CEO 여에스더의 남편인 홍혜걸이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이날 홍혜걸은 영상 속 빨간 원피스를 입고 하얀 양산을 쓴 여에스더의 모습을 보고 "예쁜 척하는 게 남사스럽다"며 시작부터 폭탄 발언을 서슴치 않았다. 이에 질세라 여에스더 역시 "저러니까 같이 못 사는 거예요!"라면서 서로 주거니 받거니 하는 현실 부부의 쌍방 디스전으로 폭소를 자아냈다고.

하지만 이후 MC 김숙과 전현무가 여에스더의 갑갑한 행동에 대해 지적하자 홍혜걸은 "다들 너무하시네", "이런 건 애교로 봐줄 수 있잖아요"라면서 급태세전환해 출연진들을 당황하게 만들었다고.

앞서 여에스더가 자신의 회사의 가장 큰 '리스크'이자 '폭탄'이라고 언급한 바 있는 홍혜걸의 냉온탕을 오가는 입담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연애 시절 데이트를 했던 추억의 맛집을 찾은 여에스더는 서울대 의대 1년 후배였던 홍혜걸과의 운명 같은 첫 만남부터 94일 만에 결혼하게 된 캠퍼스 연애 비사도 공개한다.

특히 홍혜걸이 과거 여에스더에게 붙여준 애정이 듬뿍 담긴 호칭을 들은 장윤정은 "그렇게 부르는 건 태어나서 한 번도 못 들어봤다"며 부러워했다고 해 평소에는 티격태격하면서도 30여년간 변함없는 애정을 뽐내는 이들 부부의 반전 러브 스토리가 궁금증을 더한다.

홍혜걸, 여에스더의 현실부부 티키타카가 펼쳐질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는 3일 오후 5시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 hsjssu@osen.co.kr

[사진] KBS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