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하천 범람하고 도로 잠기고…경기북부 폭우 피해 잇따라(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영평천·왕숙천 '홍수주의보'…임진강 필승교 수위는 하향세


(의정부=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30일 경기북부 지역에서 시간당 최대 50여㎜의 폭우가 퍼부으면서 비 피해가 잇따랐다.

수도권기상청에 따르면 지난 29일 0시부터 30일 오후 6시까지 경기북부 지역에 내린 비의 양은 연천 초성리 309.5㎜, 포천 창수 297.5㎜, 파주 탄현 292.5㎜, 동두천 하봉암 290㎜, 양주 장흥면 279㎜, 의정부 신곡 256.5㎜, 고양 221㎜ 등을 기록했다.

특히 30일 낮 동안 동두천의 시간당 최대 강수량이 53㎜에 달하는 등 경기북부 일부 지역에 시간당 50mm 내외의 강한 비가 내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