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프로야구와 KBO

프로야구 잠실-대전 경기, 장맛비로 우천 순연(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30일 오후 6시30분 열릴 예정이던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NC 다이노스-LG 트윈스(잠실), SSG 랜더스-한화 이글스(대전) 경기가 비로 취소됐다. (사진=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이지은 기자] 30일 오후 6시30분 열릴 예정이던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NC 다이노스-LG 트윈스(잠실), SSG 랜더스-한화 이글스(대전) 경기가 비로 취소됐다.

본격적인 장마철이 시작되면서 서울에는 도로 곳곳이 통제될 정도의 집중호우가 쏟아졌고, 경기 시작 2시간께를 앞두고 잠실구장의 우천 순연이 결정됐다. 전날 경기도 비로 밀린 탓에 이틀 연속 경기가 열리지 않았다.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는 오후 5시께 비는 잦아들었으나 종일 내린 비로 그라운드 사정이 좋지 않아 취소가 결정됐다.

이로써 올 시즌 비로 취소된 경기는 총 16경기가 됐다. 이날 취소된 경기들은 추후 재편성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