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홍석천 "장도연, 남자친구와 데이트 목격"..장도연은 '냉동난자' 고백 ('돌싱')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김수형 기자] ‘돌싱포맨’에서 장도연의 연애담이 폭로된 가운데 냉동난자를 고백했다.

28일 방송된 SBS 예능 ‘돌싱포맨’에서 장도연과 홍석천이 출연했다.

이날 임원희는 장도연이 게스트로 출연하자 빵순이 장도연을 위해 맛집 빵부터 꽃다발을 준비해 장도연을 당황시켰다. 이때, 홍석천은 “장도연 여의도 백화점에서 데이트하다가 딱 걸렸다”며 폭로, 장도연은 “옛날에 그랬다, 8~9년 전 얘기, 그래도 남자친구 멋있다고 인정해줬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여러가지 일이 있어 헤어졌다, 비연예인이었다”고 고백했다.

이어 멤버들은 장도연이 철벽녀라며, “철벽에 도전할 상황극을 해보자”며 탁재훈부터 도전, 하지만 실패했다.김준호는 “개그우먼 중 장도연과 김지민은 인기 투톱,모두 다가가질 못 했다 지민이는 내가 다가갔다”며 웃음, 인기우먼으로 불린 장도연에게 대시 많이 받아봤는지 묻자 그는 “몇 번 받아봤다”며 대답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탁재훈은 “멋있는 남자배우가 김지민을 좋아한다고 해, 그만 헤어져 줬으면 좋겠다고 사업 캐릭터 살려준다고 하면? 어떻게 할거냐”고 물었다. 심지어 ‘디즈니랜드’ 런칭까지 언급되자 김준호는 “지민이에게 이 상황을 말해,너랑 잠깐 6개월만 헤어지자고 하겠다”고 하자 모두 “그럼 디즈니도 잃고 지민이도 다 잃는다”며 폭소했다.

계속해서 장도연이 ‘꼬리에 꼬리를 무는 그날 이야기’의 이야기꾼이라며 오늘은 비밀 이야기 해보자고 했다.

장도연은 “때는 2022년인 올해 봄날, 그날 일생일대의 큰 결심을 하게 된다”며 “친한 지인에게 받은 주소를 받고 한 장소에 도착, 그곳은 바로 산부인과”라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장도연은 “미리 예약해둔 선생님을 만나, 스케줄 많은데 괜찮냐고 물어, 결심했다고 대답했고 진행했다”고 해 궁금증을 안겼다. 왜 산부인과를 찾았는지 질문해서 멤버들이 맞혀야했다. 임원희는 “난 알 것 같아, 난자를 냉동시켰다”고 했고, 장도연은 “빙고”라며 얼마 전 난자를 냉동시켰다고 고백했다. 이에 이상민과 김준호도 정자를 냉동시켰다고 공감했다.

이에 멤버들은 “냉동실을 열게 될 남자가 있나. 더 늦게 전에 난자를 얼려야겠다고 생각할 만큼 매력적인 남자가 심장을 뛰게 했나”며 질문을 이어가자, 장도연은 “안타깝게도 그런 분은 없고, 없었다”고 답했다.

한편, SBS 예능 ‘돌싱포맨’은 행복에 목마른 네 남자의 토크쇼를 다룬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밤 11시10분에 방송되지만 28일 화요일은 빠르게 편성되어 10시에 방송됐다.

/ssu08185@osen.co.kr

[사진] ‘돌싱포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