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영철, ‘동네 한 바퀴’ 4년 만에 하차…“연기 활동 전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사진제공=KBS


배우 김영철이 KBS 1TV ‘김영철의 동네 한 바퀴’에서 하차한다.

28일 KBS에 따르면 김영철이 메인 진행자로 활약 중인 ‘김영철의 동네 한 바퀴’는 다음달 9일 방송을 끝으로 시즌을 마무리한다. 김영철이 연기 활동에 전념하기 위해 하차 뜻을 프로그램 측에 전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영철의 동네 한 바퀴’는 오아시스 같은 사람들을 보물찾기하듯 동네의 숨은 매력을 재발견하며 팍팍한 삶에 따뜻한 위안을 전하는 도시 기행 다큐멘터리 프로그램으로 지난 2018년 11월 첫 방송됐다.

시즌1 마무리와 함께 김영철이 프로그램을 떠나고, 새로운 MC와 함께 시즌2가 제작될 예정이다.

김영철은 최근 종영한 KBS 1TV 대하 사극 ‘태종 이방원’에 출연했다.

[이투데이/이혜리 기자 (hyeri@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