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청하, 7월 11일 'Sparkling'으로 컴백...1년 반 만에 2집 'Bare & Rare' 발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뉴스핌] 조용준 기자 = 가수 청하가 오는 7월 11일 가요계 컴백을 확정했다.

27일 MNH엔터테인먼트는 "청하가 오는 7월 11일 두 번째 정규앨범 Part.1 'Bare & Rare(베어 & 레어)' 발매를 확정했다. 타이틀곡은 'Sparkling (스파클링)'"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공식 SNS를 통해 컴백을 공식화하는 스케줄러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스케줄러에 따르면 청하는 오는 28일 무드 샘플러 공개를 시작으로 30일부터 7월 2일까지 오피셜 포토, 4일에는 트랙리스트, 6일에는 하이라이트메들리를 순차적으로 공개한다. 이후 8일과 9일에 걸쳐 타이틀곡 'Sparkling'의 뮤직비디오 티저 1, 2를 각각 오픈한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조용준 기자 = 청하 컴백 스케쥴러 [사진=MNH엔터테인먼트] 2022.06.27 digibobos@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청하는 오는 7월 11일 앨범 발매까지 다채로운 프로모션 콘텐츠를 꾸준히 공개할 예정이다. 특히 지난 25일 개최된 '워터밤 서울 2022'에서 타이틀곡 급의 완성도 높은 신보 수록곡을 깜짝 선보이며 관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끈 만큼 청하의 컴백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조용준 기자 = 청하가 1년 5개월만에 컴백한다 [사진=MNH엔터테인먼트] 2022.06.27 digibobos@newspim.com


'Bare & Rare'는 청하가 지난해 2월 발매한 정규 1집 'Querencia (케렌시아)' 이후 약 1년 5개월 만에 선보이는 정규앨범이다. 청하는 그동안 싱글앨범 발매 및 각종 인기 드라마 OST 가창에 참여하며 꾸준한 음악 활동을 선보여왔으며 '제19회 한국대중음악상'에서 '최우수 케이팝 음반상'을 수상하며 탄탄한 음악성까지 입증했다.

믿고 듣는 보컬리스트이자, 변신의 귀재다운 원톱퍼포머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산해온 청하는 'Bare & Rare'를 통해 또 한 번 색다른 변신과 음악적 시도를 보여주며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아티스트의 면모를 선사할 예정이다.

'서머퀸'으로 올여름 글로벌 팬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청하의 두 번째 정규앨범 Part.1 'Bare & Rare'는 오는 7월 11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digibobos@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