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메타버스 기반 버추얼 그룹' 사공이호, 6월 11일 정식 데뷔 [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메타버스를 기반으로 한 3인조 버추얼 그룹 사공이호(SAGONG_EE_HO)가 정식 데뷔한다.

27일 오전 소속사 노느니특공대엔터테인먼트는 “버추얼 그룹 사공이호가 오는 6월 11일 정식 데뷔한다. 사공이호는 앨범 발매를 비롯해 캐릭터 IP를 기반으로 다양한 디지털 영상예술이나 음악을 접목한 NFT, 커머셜 등 매체와 장르를 넘나드는 다양한 비전을 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공이호는 메타버스 시대 속 MZ세대의 불안함이나 '언더독' 정서 안으로 들어가 그들을 대변하기 위해 제작된 3인조 버추얼 그룹으로 '오리알씨(OREER.C)', '쑤니(XOONY)', '이태원팍(ITAEWON PARK)'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추후 공개될 '디프로마(Digital from Analog의 약자) 유니버스'라고 불리는 자체적인 세계관을 중심으로 현실 세계를 베이스캠프로 만국 공통어인 음악을 통한 다른 우주들과의 '연결'을 목표로 활동할 예정이다.

메타버스 시대를 맞아 MZ세대들이 '국경이 없는' 디지털 콘텐츠를 즐기며 무한한 가능성과 글로벌 파급력을 지닌 차세대 주자로 IP와 아트 영역이 주목받고 있는 만큼 이 두 가지를 결합해 제작된 버추얼 그룹 사공이호가 대중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기대가 모인다.

seoeh32@fnnews.com 홍도연 기자 사진=노느니특공대엔터테인먼트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