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172cm' 서현진 "아시안핏 너무 짧아"..옷 사기 어려운 이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서현진 인스타그램



[헤럴드POP=조은미 기자]서현진이 운동복 쇼핑에 나선 일상을 전했다.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서현진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에는 피팅룸에서 고른 운동복을 입어 보고 거울로 이를 확인하고 있는 서현진의 모습이 담겨있다.

서현진은 사진에 "여름용 운동복 쇼핑.. 아시안핏 짧아 너무 짧아ㅠㅠ"라는 글을 적었다. 172cm로 알려진 그는 기성복 사이즈가 본인에게 짧다고 고충을 털어놨다.

한편 서현진은 지난 2001년 제45회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선 하이트로 데뷔했으며 2004년부터 2014년까지 MBC 아나운서로 활동했다. 그는 지난 2017년 다섯 살 연상의 의사 남편과 결혼했고 슬하에 아들 한 명을 두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