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아!나 프리해’ 김수민 “최연소 아나운서 퇴사·결혼, 자연스러운 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나 프리해’ 김수민이 ‘최연소 아나운서 퇴사’ 수식어에 대해 언급했다.

20일 오후 MBN 새 예능프로그램 ‘아!나 프리해’ 제작발표회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이날 문경태 PD를 비롯해 김성주, 황수경, 강수정, 최현정, 김주희, 김지원, 김수민이 자리에 참석했다.

SBS 최연소 아나운서 김수민은 퇴사 후 결혼 소식을 전해 화제가 된 바 있다.

매일경제

‘아!나 프리해’ 김수민 사진=MBN


김수민은 “많이들 용기있는 일이라고 이야기를 해주시는데 너무 좋게 봐주시는 것 같다. 최근 MZ 키워드가 퇴사가 있다고 하더라. 제 스스로 MZ세대라고 생각하지 않았는데, 저에게는 자연스러운 일이었다. 변화는 편안해진 것 같다. 회사에서 얻을 수 없는 경험을 밖에서 할 수 있어서 즐겁게 지내고 있다”라고 근황을 전했다.

이어 “기회가 이렇게 빨리 올 줄 몰랐는데, 감사하게 기회가 와서 감사하다”라고 덧붙였다.

또 남편의 반응에 대해 “남편은 큰 돈을 벌어올 사람은 너 밖에 없다고 해서 응원을 해줬다. 그래서 즐겁게 활동을 하고 있다”라며 웃었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