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범죄도시2' 손석구 "마동석 액션, 실제였으면 기절" [인터뷰 스포일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손석구 / 사진=ABO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범죄도시2' 손석구가 마동석과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손석구는 18일 진행된 화상 인터뷰에서 영화 '범죄도시2'(감독 이상용·제작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 관련한 이야기를 나눴다.

'범죄도시2'는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와 금천서 강력반이 베트남 일대를 장악한 최강 빌런 강해상(손석구)을 잡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다. 손석구는 극 중 역대급 범죄자 강해상 역을 연기했다.

이날 손석구는 마석도로 활약한 마동석을 언급했다. 그는 "마동석의 연기는 리얼하다. 실제를 보는 것 같다"며 "마동석과 연기하면 연기하는 것 같지 않고, 진짜 사람을 보는 듯한 느낌이었다. 저도 진짜 사람이 되는 것 같은 느낌을 받았다"고 전했다.

또한 마동석에 액션 연기에 대해 "액션의 전문가라 안전하게 촬영해 실제 타격감은 없었다. 그러나 보이는 타격감은 어마어마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맨 마지막 액션신을 찍을 때는 저희끼리 모니터링하면서 '(강해상이) 현실에 맞았으면 이미 기절했을 텐데 오래도 버틴다'고 말하며 많이 웃었다"고 털어놨다.

마동석은 '범죄도시2'에서 기획자이자 제작자로도 참여했다. 이와 관련해 손석구는 "마동석이 연기를 정말 리얼하게 잘하시지만 제작자로서는 모니터 뒤에서 많은 걸 확인하신다"고 밝혔다.

이어 "시간 나실 때는 저를 옆에 앉혀 놓으시고 제작자로서 많은 걸 알려 줬다. 과외받는 기분이었다"며 "배우 이상의 경험을 할 수 있었다. 마동석은 콘텐츠 제작하는 재미에 사는 듯싶다. 저도 그렇게 되고 싶다"고 존경심을 드러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