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인도 "밀 수출 금지"…8천원 넘은 칼국수 가격, 더 뛸 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밀가루 값도 올라 우리에게 영향을 주고 있습니다. 서울의 짜장면 한 그릇은 이제 6천 원, 칼국수는 8천 원을 넘었는데 앞으로 더 오를 수도 있습니다.

장서윤 기자입니다.

[기자]

요즘 식당 주인들은 밀가루를 살 때마다 값을 얹어줘야 한다며 한숨을 쉽니다.

[이경미/중식당 운영 : 하루에 1포에서 2포 정도 사용하고 있거든요. 지금 두 달 전에 비해서 5000원 정도 올랐어요. 계속 지금 인상이 된다고 공지가 내려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