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빈관 옮길 거야" 김건희 추가 녹취, 여전한 무속 논란

댓글 7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 배우자 김건희 씨 통화 녹취 일부가 추가로 공개됐습니다. 청와대 영빈관을 옮길 것이라는 내용도 담겼는데, 민주당은 '비선실세', '주술 후보'라고 맹공했습니다. 국민의힘에서는 윤 후보가 거듭 사과하면서도 국면 전환을 꾀하는 모양새입니다.

보도에, 엄민재 기자입니다.

<기자>

추가로 공개된 녹음파일에는 '서울의소리' 이 모 기자가 청와대 영빈관 이전 이야기를 꺼내고 김건희 씨가 이에 답하는 대목이 나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