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피셜] 성남, '헌신의 아이콘' 이종성 재임대..."말이 필요없는 선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신동훈 기자= 성남FC가 수비형 미드필더 이종성을 재임대하며 중원을 강화했다.

이종성은 수비형 미드필더와 중앙 수비수를 오가는 멀티 플레이어다. 수원에서 임대로 온 지난 시즌 26경기에 출전했고 열정을 다한 헌신의 아이콘으로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이종성은 187cm 큰 키를 바탕으로 제공권이 매우 좋으며 대인방어에 능하다. 몸을 아끼지 않는 강력한 수비에 날카로운 롱킥과 전진 패스 능력도 갖고 있으며 지난 시즌 85.8%의 패스 성공률로 팀의 선전에 기여했다.

이종성은 특별히 팀을 위해 온전히 헌신하는 모습으로 주목을 받았다. 지난 시즌 강원과의 5라운드 원정경기에서 경기 중 부상을 당해 더 뛰기 힘든 상황에서도 교체 수가 남지 않은 팀을 위해 경기를 끝까지 소화한 장면은 팀을 위해 희생하는 이종성의 진면목이 드러난 대표적인 사례다.

김남일 감독은 "올 시즌 파이팅 넘치는 이종성과 다시 함께하게 되어 든든하다. 몸을 아끼지 않는 모습에 걱정도 많이 했고 한편으로 정말 고마웠다. 말이 필요 없는 선수다. 팀을 위해 또 자신을 위해 최선을 다해줄 것이라 믿는다"라고 밝혔다.

이종성은 "지난 시즌 성남의 일원으로서 행복했고 올해도 김남일 감독님과 함께 뛰게 되어 영광이다. 출전하는 모든 경기에서 팀이 승리하면 좋겠고 어떤 자리든 최선을 다해 주어진 역할을 다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성남FC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