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피겨 차준환, 4대륙대회 우승...남자 싱글 첫 메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피겨스케이팅 간판 차준환이 국제빙상경기연맹 4대륙선수권대회에서 우리 남자 싱글 선수 최초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습니다.

차준환은 에스토니아 탈린에서 열린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와 예술 점수 174.26점을 기록해 전날 쇼트프로그램을 합쳐 총점 273.22점으로 우승했습니다.

1999년부터 열린 4대륙 대회에서 우리 선수는 김연아 등 여자만 입상했고, 남자 싱글 선수가 메달을 획득한 것은 차준환이 처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