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여자농구 우리은행, 신한은행 잡고 4연승…2위 사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여자농구 우리은행 박지현 (사진 = WKBL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박지혁 기자 = 여자프로농구 아산 우리은행이 인천 신한은행을 잡고 4연승을 달리며 2위를 사수했다.

우리은행은 23일 인천도원체육관에서 벌어진 삼성생명 2021~2022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신한은행과 경기에서 박지현의 활약을 앞세워 손쉬운 87-69 완승을 거뒀다.

신한은행은 에이스 김단비가 부상으로 결장해 힘을 쓰지 못했다.

우리은행의 박지현은 22점 7어시스트 6리바운드로 전천후 활약을 펼치며 승리의 중심에 섰다.

홍보람, 김소니아(이상 14점), 김정은(12점), 박혜진, 최이샘(이상 11점)까지 총 6명이 두 자릿수 점수를 올리는 고른 활약을 보였다.

우리은행은 유기적인 패턴 플레이를 통해 3점포를 16개나 꽂았다.

4연승을 달린 우리은행(16승8패)은 순위 경쟁 중인 상대를 잡으며 2위를 사수했다. 3연패에 빠진 3위 신한은행(14승10패)과 승차는 2경기다.

여자프로농구는 앞서 청주 KB국민은행이 역대 가장 빠른 24경기(23승1패) 만에 정규리그 1위를 확정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fgl75@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