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피겨 소식

피겨 차준환, 4대륙대회 쇼트 1위…개인 최고 98.96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시형 6위·경재석 13위

연합뉴스

차준환 4대륙선수권대회 쇼트 연기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피겨 스케이팅 남자 싱글 간판 차준환(고려대)이 4대륙선수권대회 쇼트 프로그램에서 개인 최고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차준환은 21일 에스토니아 탈린의 톤디라바 아이스 홀에서 열린 2022 국제빙상경기연맹(ISU) 4대륙선수권대회 남자 싱글 쇼트 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TES) 54.37점에 예술점수(PCS) 44.59점으로 합계 98.96점을 받아 17명 중 1위에 올랐다.

이날 완벽한 연기를 펼친 차준환은 2019년 4대륙 대회에서 세운 자신의 쇼트 최고점(97.33점)을 경신하며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전망을 밝혔다.

그는 최근 올림픽 출전 선수를 뽑는 국내 1, 2차 선발전에서 모두 1위에 올라 2018 평창 대회에 이어 2회 연속 올림픽 진출권을 따냈다.

차준환은 첫 점프 과제인 쿼드러플 살코를 클린 처리해 수행점수(GOE) 3.72점을 챙겼고, 트리플 러츠-트리플 루프 콤비네이션 점프까지 깔끔하게 소화했다.

뒤이어 플라잉 카멜 스핀에서 최고 난도인 레벨 4를 받은 그는 트리플 악셀, 체인지 풋 싯 스핀(레벨 4)까지 흔들림 없이 수행했다.

스텝 시퀀스(레벨 3)로 한 차례 숨을 고른 차준환은 마지막 체인지 풋 콤비네이션 스핀에서도 레벨 4를 받으며 연기를 마쳤다.

연합뉴스

이시형 4대륙선수권대회 쇼트 경기 모습
[AFP=연합뉴스]



차준환과 함께 올림픽에 출전할 이시형(고려대)은 기술점수(TES) 44.17점, 예술점수(PCS) 34.96점으로 합계 79.13점을 기록, 6위에 랭크됐다.

이시형은 첫 점프인 쿼드러플 살코에서 중심을 잃고 바닥을 짚어 GOE 4.69점이 깎였으나, 이후로는 안정적인 연기를 펼쳤다.

경재석(경희대)은 기술점수(TES) 32.41점, 예술점수(PCS) 32.37점에 감점 1점으로 63.78점을 받아 13위에 그쳤다.

4대륙선수권대회는 유럽을 제외한 아시아, 아프리카, 아메리카, 오세아니아 등 4개 대륙의 선수들이 출전하는 대륙 선수권대회다.

미국, 일본 등은 이번 대회에 2진급 선수단을 파견해 올림픽 피겨 남자 싱글 우승을 다투는 네이선 첸(미국), 하뉴 유즈루(일본) 등은 출전하지 않았다.

남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은 23일, 유영, 김예림(이상 수리고), 이해인(세화여고)이 출전하는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은 22일에 진행된다.

bo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