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김새롬, 이혼 간접 언급 "모든 실수엔 이유 있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일보

김새롬이 자신의 이혼을 간접적으로 언급했다. TV조선 '미친. 사랑의.X' 영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송인 김새롬이 자신의 이혼 사실을 간접적으로 언급하면서 시청자들의 이목을 모았다.

김새롬은 지난 19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미친.사랑.X'(이하 '미사X')에 출연했다.

이날 신동엽은 김새롬에게 연애 스타일을 물었다. 이에 김새롬은 "어렸을 때는 많이 미쳤었다. 실수도 한 번 했다. 모든 실수에는 이유가 있더라"면서 이혼을 간접적으로 언급했다.

김새롬은 "사람이 실수를 그냥 하는 게 아니더라. 많은 경험을 토대로 지금은 미치기보다는 최선을 다하면서 이성적으로 사랑을 하려고 노력을 하고 있다"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이에 신동엽이 꿈꾸는 사랑이 있냐고 묻자 김새롬은 "나의 마지막 사랑을 만나보고 싶다. 인생의 마지막 사랑을 해보고 싶다"고 토로했다.

2년 간 교제한 남자친구로부터 데이트 폭력 당하기도


아울러 김새롬은 과거 2년 간 교제했던 남자친구에게 데이트 폭력을 당했던 이야기를 털어놓기도 했다. 그는 "2년 정도 교제를 하다가 내가 '헤어지자'고 조심스럽게 이야기를 꺼냈는데 상대가 받아들이지 못했다"고 했다.

이어 "평상시에 욱하는 성질이 없었는데도 갑자기 부엌으로 가더니 식칼을 들고 와서 본인 배에 댔다"고 말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당시를 회상한 김새롬은 "안정을 위해 '조금 더 만나보겠다'고 하고 침착하게 둔 다음에 최대한 심기를 건드리지 않기 위해서 아침 시간에 2주 동안 살금살금 이별을 조금씩 이야기했다"며 "그랬더니 이 사람이 '네 마음 알겠다'면서"면서 현명하게 이별을 했다고 전했다.

김새롬은 지난 2015년 이찬오 셰프와 결혼했으나 1년 4개월 만에 이혼했다. 당시 김새롬은 방송을 통해 이혼 사유에 대해 "성급하게 결혼을 결정했다. 또 단순하게 누군가를 사랑하는 것과 같이 사는 건 많이 다른 거라는 걸 알게 됐다"면서 조심스럽게 밝힌 바 있다.

우다빈 기자 ekqls0642@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