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배윤정, ♥11살 연하 남편 깜짝 꽃다발에 심쿵.."이제야 제자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배윤정 인스타그램



[헤럴드POP=정혜연 기자]배윤정이 남편과 달달한 신혼 케미를 뽐냈다.

18일 안무가 배윤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밤에 양동이 산책 나가더니 들어올 때 스윽 무심하게 꽃다발을 내미는 남편.. 이제야 제자리로 돌아왔구나 ㅋㅋ"라고 전했다.

이어 "꽃이 뭐라고 이렇게 기분 좋니♥ 노랑이라 더 좋아!!!! 고마워 #꽃다발 #언제나좋아♥ #자주사죠남편 #오늘행복하게마무리#아싸뵹"이라고 덧붙이며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배윤정은 남편에게 받은 노란색 꽃다발을 자랑했다. 두 사람의 달달한 일상은 팬들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한편 배윤정은 지난 2019년 11살 연하의 축구 코치와 결혼했으며 지난 6월 득남했다. 현재 tvN 예능 '엄마는 아이돌'에서 컴백 마스터로 활약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