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안철수 "김건희, 미투 언급 사과 필요...2차 가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 배우자 김건희 씨 통화 녹음 파일 보도와 관련해 '미투' 언급 부분은 사과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안 후보는 김 씨의 발언이 피해자에 대한 2차 가해 발언이었다고 비판했는데요.

직접 들어보겠습니다.

[안철수 / 국민의당 대선 후보 (KBS라디오 최영일의 시사본부)]
(김건희 씨가 무속에 대한 관심이 깊고 캠프 인사에도 영향을 준 거 아니냐, 어떻게 보셨습니까?) 저는 국민께서 판단할 부분이다, 이렇게 보고는 있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