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커피믹스에 돼지고기까지"...설 장바구니 물가 '비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코로나19 장기화로 벌이는 시원치 않은데, 설을 앞두고 장바구니 물가는 치솟고 있습니다.

치약·세제·믹스 커피 같은 공산품에 이어, 서민들에게 친숙한 돼지고기까지, 가격이 안 오르는 물건을 찾기 어려울 정돕니다.

강정규 기자입니다.

[기자]
물건을 들었다 놨다, 가격을 보고 또 보고, 장바구니에 쉽사리 담기 어렵습니다.

평소 같으면 안 사고 안 쓰면 된다지만, 설 명절을 앞두고 그럴 수도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