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방탄소년단 지민, 단독 표지 매거진 인기...日서 멤버 유일 'HOT 인기마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텐아시아

방탄소년단 지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방탄소년단(BTS) 지민이 표지를 장식한 2022년 1월호 보그 코리아가 일본에서 높은 판매율로 뜨거운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 6일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 지민은 이마를 드러낸 포마드 헤어스타일로 한층 성숙된 남성미로 무장했다. 지민은 목선이 강조되는 퍼플의 하이넥 니트와 핫핑크, 옐로우, 연두, 블루 등의 다채로운 색 조합이 인상적인 자켓과 짙은 블루의 팬츠를 착용해 하이패션의 진수를 선보였다.

지민이 표지를 장식한 특별판은 6일 기준 일본 야후 공식 판매사이트에서 단체 표지와 함께 개인 멤버로는 유일하게 인기 판매에 올라 지민의 브랜드 파워를 과시했다.

2022년을 맞아 보그 코리아(VOGUE KOREA)와 지큐 코리아(GQ KOREA)가 함께 기획한 1월 신년호는 단체 표지 커버와 멤버별 단독 표지 커버 총 8가지 종류로 발행될 예정이며 발매 소식에 팬들의 뜨거운 호응이 이어지고 있다.

앞서 미국 WSJ(월스트리트저널)의 '2020 올해의 혁신가(The WSJ Magazine 2020 Innovator Awards)’에서 지민이 표지를 장식한 매거진 역시 발매와 동시에 국내 4대 메인 서점인 교보문고, 예스24, 인터파크, 알라딘에서 판매 1위를 차지할만큼 인기가 남달랐다.
텐아시아

방탄소년단 지민./



활동이 없는 일본에서 지민은 연일 유명 셀럽들과 아티스트들의 원픽으로 지목되며 한국을 대표하는 대명사로도 인정받고 있다.

최근 일본의 국영 방송국 'NHK' 방송이 펴낸 국어 교과서의 경상도 사투리를 설명하는 내용에 부산이 고향인 지민의 이름이 예시로 등장하기도 했다.

또한 일본의 15세~21세 여학생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Z세대의 미래에 대한 인식조사'에서 K팝 남자 아이돌로서는 유일하게 선정된 지민은 '세계의 고음 보컬' 중 한 명이라며 '천상계'로 극찬한 일본 밀리언셀러 가수 히라하라 아야카, 지민을 첫사랑이라고 칭하며 수차례 방송에서 애정을 보인 배우 겸 예능인 이소노 키리코, 데뷔 8주년 기념 팬미팅 '2021 MUSTER 소우주' 속 지민을 일러스트로 표현한 일본 만화가 칸노 아야 등 수많은 유명 셀럽들이 지민 앓이에 한창이다.

또한 일본 스포츠 선수들의 사랑도 독차지 중이다. 일본 기계체조 선수이자 2020 도쿄올림픽 메달리스트 무라카미 마이, 2020 도쿄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일본 소프트볼 국가 대표 선수 고토 미우, 평창과 소치 동계 올림픽 남자 피겨스케이팅에서 2연패를 달성한 하뉴 유즈루등은 지민이 최애이자 영감을 받는 존재라고 밝히는 등 일본 각 분야의 유명인들이 지민에 대한 무한애정을 보내고 있다.

일본에서 세대와 직업군을 아우르는 폭넓은 사랑을 받는 지민은 마블 영화 ‘이터널스’ OST에 한국어 곡으로는 최초로 삽입된 첫 프로듀싱 곡인 ‘친구’가 일본에서 누적 3000만 스트리밍을 돌파하며 일본 레코드협회로부터 실버 인증을 획득, 굳건한 위상을 입증하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