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비니좌' 노재승, '5·18·정규직' 발언에…민주 "일베 버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노재승 "민주당 특별법 행태 비판한 것…노동시장 경직 불편"

與 "청년 기만, 인선 철회해야"…野 "본인이 납득할만한 해명 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수진 이동환 기자 = 국민의힘 공동선대위원장에 합류한 노재승 씨의 과거 5·18 민주화운동, 정규직 관련 발언이 알려지면서 여권이 6일 공세에 나섰다.

'비니좌'(모자의 일종인 '비니', 능력이 뛰어난 사람이라는 뜻의 '본좌' 합성조어)로 불리는 노 위원장은 과거 서울시장 보궐선거 유세차에 올라타 오세훈 당시 후보를 지지하는 연설로 SNS에서 일약 스타덤에 오른 인물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