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산란계 농장'에서 고병원성 AI 첫 확인…달걀값 또 뛰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충북과 전남에 이어 충남의 한 산란계 농장에서도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AI가 확인됐습니다. 산란계 농장으로 고병원성 AI 확산이 우려되면서 달걀값에도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나오고 있습니다.

이경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고병원성 조류 인플루엔자 AI가 발생한 충남 천안의 산란계 농장입니다.

농장에서 기르던 닭과 오리 10만 마리가 예방 차원에서 살처분됐고, 농장을 중심으로 반경 3km와 10km 길목마다 이동을 통제하는 방역대가 설치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