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중국 전문가 중난산 "오미크론 그렇게 무섭지 않아…증세 약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국 전문가 중난산 "오미크론 그렇게 무섭지 않아…증세 약해"

코로나19 새 변이 오미크론에 대해 과도한 두려움을 느낄 필요는 없다는 중국 전문가의 진단이 나왔습니다.

중국 감염병 최고 권위자인 중난산 중국공정원 원사는 어제(4일) 한 포럼에서 "오미크론이 전염력이 강한 것은 틀림없지만, 상대적으로 증세가 약하다"며 이렇게 밝혔습니다.

중 원사는 "현재 사용되는 백신은 여전히 예방 효과를 발휘하고 있다"며 "오미크론에 맞춰 백신을 바꾸려면 아직 2∼3주 정도 더 관찰이 필요하다"고 설명했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