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사진]양준혁, '아내 박현선 씨 대타 투입하며 에스코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고척, 최규한 기자] 4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2021 희망더하기 자선야구대회’가 열렸다.

양준혁 감독이 아내 박현선 씨를 대타로 내보내며 에스코트 하고 있다. 2021.12.04 / dreamer@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