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07조 슈퍼 예산 통과…손실보상 68조 · 지역화폐 30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607조 원 넘는 내년도 예산안이 오늘(3일) 국회 본회의에서 의결됐습니다. 당초 정부안보다 3조 3천억 원 늘어난 규모입니다. 코로나19로 어려운 소상공인을 두텁게 지원하고, 지역화폐 발행에도 예산을 크게 늘렸습니다. 연이은 확장 재정에 국가 채무도 1천조 원을 넘었는데요.

내년도 예산안의 자세한 내용, 정다은 기자가 설명해드립니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