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BTS, 오늘 LA 콘서트 마무리…네 차례 공연에 20만명 운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공연 기간 전 세계 '아미' 총집결…보랏빛으로 LA 물들여

콜드플레이 등과 깜짝 협업 공연도…'징글볼' 무대 오른 뒤 귀국

연합뉴스

BTS 콘서트 둘째 날, 보랏빛 물결 가득한 소파이 스타디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지난달 28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방탄소년단(BTS) 2회차 콘서트가 열렸다. 2021.11.29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2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2년 만에 개최한 대면 콘서트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일정을 마무리한다.

BTS는 이날 오후 7시 30분부터 LA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4회차 마지막 공연을 한다.

BTS는 지난달 27일부터 콘서트 일정을 시작해 이달 1일까지 세 차례 공연했다. 회당 관람객은 약 5만 명으로, 4회차까지 합치면 모두 20만 명에 육박하는 팬들이 콘서트를 즐긴 것으로 추산된다.

BTS는 매회 콘서트에서 '버터', '다이너마이트', '퍼미션 투 댄스' 등 20여 곡을 열창하며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고 '아미봉'을 든 팬들은 공연장 전체를 마치 은하수처럼 수놓는 장관을 연출했다.

둘째 날 공연에는 미국 인기 래퍼 메건 디 스탤리언이, 3회차 공연에는 영국 밴드 콜드플레이가 깜짝 등장해 BTS 콘서트 무대를 더욱 달궜다.

BTS 히트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에서 피처링을 맡았던 팝스타 할시도 셋째 날 공연에 팬으로서 참석해 화제를 모았다.

연합뉴스

콘서트 무대 펼치는 방탄소년단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지난달 28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그룹 방탄소년단(BTS) 둘째 날 콘서트가 열렸다. 2021.11.29 [빅히트뮤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BTS는 콘서트 기간 소파이 스타디움 개관 역사상 처음으로 4회 공연 모두를 매진시키는 기록도 남겼다.

크리스티 부쳐 부사장은 "이번 공연은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개최된 단독 밴드 혹은 아티스트 공연 중 최다 티켓 판매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2년 만에 열린 BTS 대면 콘서트는 시작 전부터 숱한 화제를 뿌리며 LA를 BTS 상징색인 보랏빛으로 물들였다.

전 세계에서 '아미'(BTS 팬)들이 BTS 콘서트를 보기 위해 비행기를 타고 LA에 도착했고, 동부에서 서부까지 미국 전역의 팬들도 하늘길과 육로를 이용해 LA로 집결했다.

팬들은 콘서트 기간 BTS가 방문한 것으로 알려진 한인 식당을 찾았고 한류 관련 상품을 판매하는 상점을 순례했다.

이 때문에 LA 한인타운을 비롯해 소파이 스타디움 주변 상권은 'BTS 특수'를 톡톡히 누렸다.

연합뉴스

BTS 콘서트 입장하는 아미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이세영 기자 = 지난달 27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BTS) 콘서트가 열린 미국 로스앤젤레스(LA) 소파이 스타디움에 관람객들이 입장하고 있다. 2021.11.29 seva@yna.co.kr



소파이 스타디움은 4회차 콘서트에 앞서 트위터 공지를 통해 "오늘은 BTS 공연의 마지막 밤"이라며 원활한 콘서트 진행을 위해 팬들에게 서둘러 공연장을 방문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날로 네 차례 콘서트를 모두 마무리하는 BTS는 3일 미국 유명 음악 축제 '징글볼' 무대에 오른 뒤 귀국한다.

한편 BTS의 LA 콘서트 기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이 전 세계로 퍼지면서 BTS는 귀국 이후 10일 자가격리를 해야 한다.

한국 정부는 3일부터 모든 해외 입국자를 대상으로 자가격리 10일 조치를 적용하기로 했다.

jamin7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