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미크론, 재감염 위험 3배↑"…유럽 절반 뚫렸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오미크론 변이의 확산이 걱정되는 가장 큰 이유는 정확히 어떤 특징이 있는지, 아직 그 정보가 부족하기 때문입니다. 이런 가운데, 오미크론 변이의 재감염 위험이 기존보다 3배 높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실제로 남아공에서는 벌써 우세 종이 됐는데, 유럽에서도 몇 달 안에 우세 종이 될 것이라는 관측도 나오고 있습니다.

이 소식은 박원경 기자입니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