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검찰, 정인이 양부모 2심 판결 불복해 상고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검찰, 정인이 양부모 2심 판결 불복해 상고

양부모 학대로 숨진 16개월 입양아 정인이 사건이 대법원 판단을 받게 됐습니다.

검찰은 어제(2일) 항소심 판결에 불복해 서울고등법원에 상고장을 제출했습니다.

앞서 서울고법은 살인 등 혐의로 기소된 양모 장 모 씨 항소심에서 무기징역을 선고한 1심을 깨고 징역 35년을 선고했습니다.

학대를 방조한 혐의 등으로 함께 재판에 넘겨진 양부 안 모 씨는 1심과 같은 징역 5년을 선고받았는데 안 씨 측도 상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