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청와대 "오미크론 확진자 늘면 대대적 방역조치 조정 있을수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방역조치 강화 이미 검토 끝나"…거리두기 강화도 검토할까

尹 '52시간제' 비판에 반박…"인간의 존엄한 삶을 위한 사회적 합의"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 감염 확산 우려와 관련해 "오미크론 확진자가 늘어나면 대대적인 방역조치 조정이 있을 수 있다"고 말했다.

박 수석은 이날 뉴스토마토 유튜브 채널의 '노영희의 뉴스인사이다'에 출연해 "지난달 29일 문재인 대통령이 주재한 특별방역점검 회의에서 이런 내용이 거론됐으며, (방역조치 조정 문제에 대해) 이미 검토가 끝난 상태"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