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광주 자동차 부품공장 화재…직원 20명 대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광주의 한 자동차 부품 생산 공장에서 불이 나 직원 20명이 대피했습니다.

오늘(1일) 광주 광산소방서 등에 따르면 어제 오후 10시 55분쯤 광주 광산구 도촌동의 자동차 부품 생산업체에서 불이 났습니다.

화재 발생 직후 공장 직원 등 20명은 즉각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공장 1동에서 시작된 불은 주변 건물까지 번졌고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해 2시간 30여분 만에 불길을 모두 잡았습니다.

해당 공장은 자동차 플라스틱 부품을 생산하고 도장 작업도 하는 곳으로, 페인트 건조 시설에서 불길이 시작된 것으로 보입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광주 광산소방서 제공, 연합뉴스)
유영규 기자(sbsnewmedia@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