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백종원 클라쓰' 성시경, 석화 굽는 장인 변신.. 백종원 "그림이네" [TV스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성시경 / 사진=KBS2 백종원 클라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한식 선배 성시경이 이번엔 석화 굽는 장인으로 변신했다.

오늘 저녁 글로벌 음식 문화 토크쇼 KBS2 ‘백종원 클라쓰’에서는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글로벌 김장 버라이어티 2부와 겨울철 진미 통영 굴을 맛있게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굴 요리 레시피가 공개된다.

이날 강화도에서 펼쳐진 야외 김장 수업에서 새내기들에게 양념을 나눠주고, 김장 코치를 하는 등 동분서주하던 성시경은 “이 프로가 할 게 제일 많은 것 같아”라며 볼멘소리를 했다. 그러면서도 성시경은 자신의 도움이 필요한 새내기가 있으면 누구보다 빠르게 달려가 도와주었다고.

특히 자칫하면 껍데기가 튈 수 있는 위험한 석화 굽기에 직접 나선 성시경은 아궁이 연기와 또다시 씨름하며 새내기들에게 맛있는 석화를 주기 위해 전력을 다하는 등 스윗한 선배 본능을 뽐냈다.

장인처럼 정성 들여 석화를 굽는 성시경의 모습을 흐뭇하게 지켜보던 백종원은 “한 폭의 그림이네", "진짜 잘 어울린다"고 칭찬하면서 또 다른 굴 요리를 믿고 맡겼다는데.

성시경의 굴 요리를 맛본 새내기들이 연신 감탄하며 멈출 수 없는 폭풍 먹방을 이어가는 가운데 일본에서 온 모에카는 "엄마의 맛과 똑같다"며 깜짝 놀랐다고 해 새내기들에게 추억의 맛을 선사한 요리 고수 ‘성시경의 굴 요리 클라쓰’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굴맛인지 꿀맛인지 모를 정도로 달달한 한식 선배 성시경의 멀티 플레이어 활약상은 오늘(29일) 저녁 8시 30분 KBS2 ‘백종원 클라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