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5·18 민주화 운동 진상 규명

안철수 "이재명·윤석열, 5·18 정신 헌법 전문에 넣을 것 약속하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는 28일 여야 대선후보들을 상대로 5·18 정신을 헌법 전문에 반영할 것을 약속하자고 제안했다.

안 후보는 이날 광주 북구 5·18 민주묘지를 참배한 뒤 기자회견을 통해 "5·18 광주가 국민 통합의 중심에 서려면 무엇보다 여야 모든 정치권이 각성하고 성찰해야 한다"며 "헌법 전문에 5·18정신을 넣을 것을 약속하자"고 말했다.

그는 "차기 정부는 임기 시작 즉시 개헌 논의를 시작하고 헌법 전문에 5·18 정신을 기리고 계승한다는 내용을 넣자"며 "자랑스러운 민주화의 역사를 정치세력 간의 다툼과 이용의 수단이 아니라 국민 통합의 계기로 발전시켜 나가자"고 말했다.

안 후보는 내년 1월 초 여야 대선후보들이 5.18 민주묘지를 공동 참배하자고 제안했다.

그는 전두환 전 대통령의 사망 사실을 언급한 뒤 "그의 죽음과 함께 우리는, 광주는, 그리고 대한민국은 대립과 갈등, 상처를 넘어서 앞으로 나아가야 한다"며 "고통받은 역사를 뒤로하고, 5·18 정신을 더 크게 계승하고 발전시킬 새로운 길을 찾아야 한다"고 말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