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배용준의 여왕님' 박수진, 나이 무색한 37세 생일자의 앳된 동안[★SNS]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박효실기자] '욘사마' 배용준과 결혼 후 공식활동을 쉬고있는 배우 박수진이 풋풋한 서른일곱번째 생일사진으로 근황을 전했다.


박수진은 27일 자신의 SNS에 보라색 하트이모티콘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흰색 반팔셔츠에 가벼운 메이크업, 장식이라고는 종이로 만든 금색 생일왕관 뿐이었지만 반짝반짝 윤기나는 피부에 타고난 동안이 시선을 집중시켰다.


슈가파우더가 하얗게 뿌려진 돔 모양의 생일케이크 앞에 앉은 박수진은 만면에 행복한 미소를 보이고 있다. 올해 37세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는 여전한 미모였다.


지난 2001년 걸그룹 슈가로 데뷔해 배우로 전향한 박수진은 KBS2'꽃보다 남자' SBS'내 여자친구는 구미호' tvN'이웃집 꽃미남' 등 여러 드라마에서 인기를 모았다.


2015년 소속사 대표이기도 했던 배용준과 깜짝 결혼소식을 전한 그녀는 슬하에 1남1녀를 두고 있다.



gag11@sportsseoul.com


사진출처 | 박수진 SNS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