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스타항공 기존 주식 소각…성정, 최대 주주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스타항공 기존 주식 소각…성정, 최대 주주로

이스타항공이 기존 주식을 전량 소각했습니다.

업계에 따르면 이스타항공은 제3자배정 유상증자로 신주를 발행하면서 이스타홀딩스 등이 보유했던 구주를 모두 소각했습니다.

인수자인 주식회사 성정은 신주 1,400만 200주를 확보하며 지분율 100%로 최대 주주가 됐습니다.

이스타항공은 이르면 다음 주 국토교통부에 항공운송사업 운항증명 발급을 신청하고 본격적인 운항 재개 준비에 나설 예정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