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별별스포츠 65편] 'KO율 100%' 두 KO왕의 화끈한 맞대결…그리고 황당 해프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머그의 스포츠야사 토크 프로그램 '입으로 터는 별별스포츠'! 과거 스포츠에서 있었던 별의별 희한하고 기괴했던 일들을 스포츠머그 최희진 기자와 스포츠기자 경력 31년인 SBS 스포츠취재부 권종오 기자가 함께 소개해드립니다.

이번 편은 1970-80년대를 풍미했던 프로복싱 경량급의 KO왕들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이 시기에 밴텀급과 페더급에서 전설적인 복서 4명이 등장해 서로 물고 물리는 명승부를 연출하며 전 세계 복싱 팬들을 열광시켰습니다. 멕시코의 알폰소 사모라, 카를로스 사라테, 살바도르 산체스 그리고 푸에르토리코의 윌프레도 고메스입니다. 이들은 엄청난 펀치력으로 중량급 선수들보다 높은 KO율을 자랑했습니다. 게다가 이들의 맞대결은 모두 KO로 승부가 가려질 정도로 화끈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