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욱' 벤, 치명적인 윙크..결혼 후 더 예뻐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벤 인스타그램



[헤럴드POP=김나율기자]가수 벤이 귀여운 미모를 자랑했다.

27일 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근황 사진을 게재했다. 벤은 사진과 함께 "엽사도 조-하 즐거웠당 안녕"이라고 글을 남겼다.

사진 속 벤은 여리여리한 몸매를 보여주고 있다. 벤은 귀여운 표정을 지으며 치명적인 윙크를 하고 있다.

또 벤은 오밀조밀한 이목구비로 미모를 자랑한다. 벤의 백옥 같은 피부가 미모를 배가했다.

한편 벤은 2010년 그룹 '베베 미뇽' 멤버로 데뷔했으며 이후 '열애중', '180도', '오늘은 가지마' 등 히트곡으로 사랑 받았다. 또한 벤은 지난 2020년 W재단 이사장 이욱과 혼인신고를 먼저 마친 후 지난 6월 5일 웨딩마치를 울렸다. 또한 컴백을 앞두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