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신민철♥'혜림, 쑥쑥 크는 2세 근황 "발차기 달인 주니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원더걸스 출신 혜림(29)이 임신 중 근황을 공개했다.

혜림은 24일 인스타그램에 "허리 조이지 않는 편한 옷만 찾게 되는 요즘. 배가 좀 나왔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혜림이 환하게 웃으며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혜림은 초록색 헐렁한 상의에 트레이닝복 바지를 입어 편안한 모습이다. 몸매가 드러나지 않는 옷이지만 언뜻 D라인이 비쳐 눈길을 끈다.

혜림은 "발로 쿵쿵 잘 차요. 발차기의 달인 주니어"라며 쑥쑥 크고 있는 2세를 언급하기도 했다.

한편, 혜림은 지난해 7월 태권도 선수 신민철과 결혼했다. 현재 2세를 임신 중이다.

[김소연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 혜림 SNS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